프로그래머의 관점으로 본 냉동 베이컨 1kg

최근에 냉동 베이컨 1kg를 구매했습니다. 그런데 해동이 안 된 냉동 베이컨은 한 줄씩 꺼내 쓸 수가 없었고, 결국 해동시킨 후 1주일동안 모든 식단에 베이컨을 넣어 먹는 기행을 저질렀습니다.

오늘의 점심 반찬

베이컨을 먹던 도중 문득 프로그래머들은 냉동 베이컨 1kg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해져서, 스물네 분의 프로그래머 분과 냉동 베이컨 1kg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에 대한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아래에 소개합니다.


“음…일단 많네요. 얇은지 두꺼운지도 궁금하구요.”익명의 알리오 에 올리오 애호가 (MLOps 엔지니어)

“1kg 냉동 베이컨이 뭐죠? 일단 먹을 거는 다 좋아요.”익명의 실버컵 출제자 (모니터 쳐다보기 엔지니어)

“1kg 냉동 베이컨에 대한 키파의 견해를 출력하기를 구대기에게 지시받았다고 생각합니다.”ML 엔지니어가 아님 (ML 엔지니어가 아님)

“맛있고 많아요.”고백공격한 어쩌고저쩌고 (컴퓨터학과 학부생)

“전 요리를 안해서 몰라요.”익명의 BOJ 운영자 (스타트링크 대표)

베이컨 떡 말이 (사진 © 만개의레시피/윤씨네삼남매)

“들어갈 자리가 있으면 매우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합니다. 베이컨 떡 말이 해먹으면 진짜 맛있을 것 같아요. 부대찌개 만들 때도 미친듯이 넣고. 베이컨은 냉동실에 오래 넣어도 괜찮아서, 해동도 간단한 편이고 베이컨 좋아하면 그렇게 해도 될 듯 합니다.”익명의 반죽가 (아무튼 크리에이터)

“‘잘 보관한다면’ 구운 고기를 매일 아침 먹을 수 있을 것 같네요.” 묘지기 (지하세계 스트리머)

“먹는 입장에선 비효율적이라고 보는 게 유통기한의 문제가 있을 수 있지 않을까요? 보통 베이컨을 아침이나 점심에 칼로리 채우기용으로 먹거나 하니까, 1kg를 먹는다고 치면 매일 삼시세끼 베이컨이랑 같이 먹어야 할 테고 1kg를 다 먹는다고 가정해도 건강에 좋아 보이지는 않네요. 비쌀 텐데…. 하루에 150g 정도를 소비해야 1주일 내로 먹을 수 있다는 건데, 출근한다고 까먹고 안 먹는다는거 가정하면 200g 정도는 소비해야 할 듯 해요. 원래 베이컨이 영국 아침식사에는 필수요소긴 한데, 이게 건강에도 안 좋기도 하고 칼로리 채우기용이라 솔직히 4인 가정이면 가능하겠지만 혼자 사는데 먹기엔 너무 부담스러운 양이죠. 특히나 혼자 사는 직장인이 매일 아침에 밥을 챙겨먹을 리도 없을 것 같고요. 뭔가 밖에 여기저기 다니면서 활동하는 거 아니면 베이컨은 비추입니다. 기름기도 많고….”익명의 아즈사와 코하네 팬 (연구원)

“로켓프레시로 사면 쌉니다. 바이럴은 아닙니다.”프로그래머 아님 (그래픽 디자이너)

데이터센터 인수 썰

“베이컨을 1kg나 사둘 필요가 있을까 싶지만, 100g 사서 나중에 부족한 것보단 1kg를 사서 쟁여놓는 게 낫지 않나 싶습니다. 데이터센터 인수 썰처럼 더 저렴한 것도 있고요.” 익명의 바다를 헤엄치는 민물고기 (육군? 정보보호병)

“자취생 필수품이군요. 냉동고에 충분한 공간이 있다면 쟁여 놓을 가치가 충분한 물건이네요.”익명의 지나가던 트위터 요정 (전자오락 기술자)

“냉동 베이컨은 안 사봐서 모르겠네요. 하지만 있다면 좋을 것 같네요.” cubelover (넥슨 ML 엔지니어)

“베이컨 맛있지요 😋 근데 여기선 보통 냉장 상태로 판매가 돼서 냉동 베이컨은 경험해 보진 못했네요. 미국인 아침 식사에 필수요소예요.” 익명의 일본식 라면 애호가 (NVIDIA MLOps 엔지니어)

“1kg…. 일단 있으면 먹겠지만…. 생각보다 양이 많아서 냉동시킬 때 요령이 필요할 거 같은 느낌이네요. 종이 호일을 두고 한 장 한 장이나 한 말이 정도씩 나누면 서로 안 붙어서 먹을 때나 보관할 때 편해요.”익명의 체대생 (학부생)

“아무래도 많다…라는 생각밖에 할 수가 없는 양의 고기입니다. 양의 고기가 아니고 돼지의 고기이기는 하지만, 그런 건 아무래도 좋습니다.”키파 (알리오 에 올리오 엔지니어)

베이컨 잼 (사진 © Delish/Lauren Miyashiro)

“적당히 먹고 싶은 만큼 먹고 남은 걸 베이컨 잼 같은걸 만들면 될 것 같아요. 자기가 만들기 싫으면 다른 사람 시키세요.”익명의 퇴사한 직장 상사 (새내기과정학부 3학년)

“저는 그거 갖고 싶어요. 구워서 밥에도 먹고 파스타도 해 먹고 에그 인 헬도 해 먹고 볶음밥도 해 먹고….”익명의 프랑스는 베이컨 (컴퓨터공학과 3학년)

“냉동 베이컨은 몇 달 갈 걸요? 근데 여기저기 넣어먹기 좋아서 예전에 샀는데 금방 다 먹었습니다.”개어렵네요 (대충 써주세요)

“1kg를 언제 다 먹어요?”저는 열심히 써주세요 (대충 쓰면 안돼요)

“그렇게 많이 필요한가요? 베이컨이 유통기한이 짧지 않던가….” 하늘구름 (낙서하는 개팔자)

“직접 사봐서 당사자성이 있는 주제입니다. 파스타와 볶음밥을 무한히 요리해 먹으면 다 먹을 수 있습니다. 근데 1kg씩이나 되는 주제에 냉동이라 예쁘게 안 떨어지는게 정말 화가 납니다.” 익명의 탈수학자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오 하나 살까요? 사야겠어요.”익명의 김준원 (루팡)

“샌드위치나 파스타 등등에 넣어먹으면 생각보다 금방 먹을 거 같긴 한데, 엄청 물릴 것 같아요….”고양이 (노르웨이 숲 고양이)

“베이컨을 라면에 넣어 먹으면 맛있어요.”익명의 영국인 (영국인?)

“배고파요.”익명의 블로거 (방구석)


어떠셨나요? 프로그래머는 냉동 베이컨 1kg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 수 있었던 유익한 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 여러분은 냉동 베이컨 1kg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댓글로 알려주세요!

5 thoughts on “프로그래머의 관점으로 본 냉동 베이컨 1kg”

  1. 프랑스는베이컨
    베이컨 1kg을 넣고도 12 광주리를 더 넣을 수 있는 냉동실이 있는 냉장고를 넣을 수 있는 집이 갖고 싶네요

    1. 그거 아시나요? 그래픽스 분야에서 애니메이션 등이 끝난 뒤의 결과 값을 실제 데이터와 동기화 시키는 과정을 Bake 라고 부릅니다. 베이컨을 보니 오늘도 Bake On 연산량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는 개발자의 노고가 떠오릅니다.

  2. 해동하지 않고 얼린 상태에서 칼질 열심히 해서 끊어서 사용해도 괜찮더라구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